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올림픽

강백호, 이스라엘전 홈런 뒤 축구 세리머니 나올까

등록 :2021-07-29 13:30수정 :2021-07-29 16:43

야구 대표팀, 29일 저녁 7시 조별리그 1차전
강백호가 25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키움 히어로즈와 평가전에서 8회초 솔로 홈런을 터뜨리고 있다. 연합뉴스
강백호가 25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키움 히어로즈와 평가전에서 8회초 솔로 홈런을 터뜨리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 축구가 온두라스에 6-0 대승을 거둔 날(28일). 이강인(20·발렌시아)은 골을 넣은 뒤 야구 방망이를 휘두르는 듯한 세리머니를 펼쳤다. 이유가 있었다. 이강인은 경기 뒤 현지 취재진에 “어떻게 하다가 야구 선수 강백호(22· KT 위즈)를 알게 됐다. 연락하면서 골을 넣거나 홈런을 치면 세리머니를 하기로 서로 약속했다”고 밝혔다.

이강인이 28일 요코하마 국제경기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3차전 온두라스와 경기에서 후반전 여섯 번째 골을 넣고 야구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도쿄/연합뉴스
이강인이 28일 요코하마 국제경기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3차전 온두라스와 경기에서 후반전 여섯 번째 골을 넣고 야구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도쿄/연합뉴스
야구 대표팀은 29일 저녁 이스라엘과 B조 1차전을 치른다. 이스라엘은 자국 내 프로리그는 없지만 만만하게 볼 상대는 아니다. 이언 킨슬러(39) 등 전직 메이저리거가 8명 포함돼 있다. 2017 세계야구클래식(WBC) 때 한국은 이스라엘에 져서 예선 탈락의 아픔을 겪기도 했다. 이 때문에 김경문 대표팀 감독은 이스라엘전의 중요성을 누누이 강조해 왔다. 1차전 첫 단추를 잘 끼워야만 2차전 미국전(31일)도 수월할 수 있다.

타선의 중심은 역시 강백호다. 강백호는 국내에서 열린 3차례 평가전에서 결승 홈런 등을 터뜨리면서 자신의 존재감을 과시해왔다. 강백호는 일본 출국 전 “나는 2008 베이징올림픽에서 한국이 금메달을 따는 모습을 보고 자란 ‘베이징 키즈'”라면서 “한국은 올림픽 ‘디펜딩 챔피언’이다. 당시 선배들처럼 나도 어린 선수들에게 좋은 영향을 끼칠 수 있도록 좋은 모습을 보여줘야 할 것 같다”고 밝혔다. ‘도쿄 키즈’를 만들겠다는 각오다.

한국은 이스라엘전에 전반기 10승(4패)을 거둔 원태인(21)을 선발로 예고한 상태다. 이스라엘은 우완 존 모스콧(30)을 선발로 내세웠다. 시속 140㎞ 중반대 패스트볼과 변화구 제구력이 돋보이는 투수인데, KBO리그 타율 1위(0.395) 강백호가 공략하기 어렵지 않은 선수일 듯하다. 이강인의 야구 세리머니에 강백호가 축구 세리머니로 화답할지 지켜볼 일이다.

김양희 기자 whizzer4@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한국 여자 피겨, 4대륙 선수권 2·3·4위 석권 1.

한국 여자 피겨, 4대륙 선수권 2·3·4위 석권

벤투호, 몰도바에 4-0 완승…유럽 팀 상대로 2경기 9골 폭발 2.

벤투호, 몰도바에 4-0 완승…유럽 팀 상대로 2경기 9골 폭발

과일은 한라봉, 배구는 허수봉! 3.

과일은 한라봉, 배구는 허수봉!

캐디·카트 선택 가능한 골프장에 융자 혜택 준다 4.

캐디·카트 선택 가능한 골프장에 융자 혜택 준다

벤투호 21일 몰도바전, “선발진 변화 크지 않아” 5.

벤투호 21일 몰도바전, “선발진 변화 크지 않아”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